병의원의 성공! 답은 바로 여기에 있습니다.

 

이미지 2

최근 개원한 병원의 원장님들의 반응을 살펴보면 “병원을 안정적으로 운영하기 더욱 어렵다.

‘장비, 병의원 홍보, 교육 등 의료서비스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한 투자여력이 점차 없어지는데’ 라는

답답함을 토로합니다.

 

의료기관 수의 증가 추세가 한풀 꺾였습니다. 그렇다고 병원들의 경쟁이 약화되지는 않았습니다.

과거에는 병의원의 수를 지표로 경쟁이 치열하다라는 등식을 성립하였지만

최근 경쟁의 심화는 병원경영마인드와 전략 테크닉, 노하우라는 경쟁지표가 대부분을 차지합니다.

결국 병의원의 성공여부는 끊임없이 변화하려고 노력하는 것이 유일한 길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병의원의 경쟁력은 끊임없이 원장과 직원의 Interaction에서 나온다는 것도 잊지 마십시오. 

단순하고 추상적이지만 현실적이고 시급한 사항입니다. (한국헬스케어혁신포럼 발췌)

No comments
Write CommentLIST
WRITE COMMENT

위로이동